전체메뉴

> 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허술한 존재
  • 관리자
  • |
  • 1261
  • |
  • 2019-08-07 10:29:04

누구나

알고 보면

깊숙한 문제가 있고.

함께

살기가 힘든 현실이다.

 

스스로를

잘 이해하고

현실적인 기대를 갖는데.

 

서로

도움 줄 수 있는

인내의 참음이 필요하다.

 

인내하고.

용서하고. 이해하고.

 

그 출발점은

우리가

천성적으로

허술한 존재임을.

 

솔직하게

인정하는 것이다.

 

2019.08.07. 오전에...

 

 

  • 작성자
  • 비밀번호

내용

이전글 나답게 열심히...
다음글 인연의 소중함
비밀번호 입력
비밀번호
확인
비밀번호 입력
비밀번호
확인